기사 메일전송
해외직구 피해 사례 빈발
  • 허정민 기자
  • 등록 2023-10-31 16:23:27

기사수정
  • 한국소비자원에 2달간 피해사례 23건 접수
  • 유명 선글라스 구입 시 주의해야

문제가 되고 있는 '시크타임'의 홈페이지.해외 유명 브랜드의 가품 선글라스를 판매한 후 소비자의 정당한 주문 취소 요구를 거부하는 해외 온라인 쇼핑몰의 피해 사례가 급증해 소비자의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지난 23일 한국소비자원은 해외쇼핑몰 ‘시크타임’이 가품을 판매한 후 취소를 거부해 지난 8월 28일부터 이달 5일까지 해당 사이트 관련 피해 상담은 총 23건이 접수됐다고 밝혔다. 

 

소비자원에 따르면 소비자 A씨는 시크타임에서 셀린느 선글라스를 206유로(약 30만원)에 결제한 뒤 해외구매 후기 사이트에서 가품 의심 글을 보고 여러 차례 주문 취소를 요구했지만 사이트 측은 묵묵부답이었고, 상품을 그대로 발송했다. 

 

심지어 소비자 9명이 판매자의 약관에 명시한 취소 가능 시간에 맞춰 주문을 취소했지만 소용이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피해 상담을 접수한 소비자원이 판매자 측에 소비자 불만처리를 요청하자 시크타임은 진품이라고 주장하며 처리를 거부했고, 이에 관세청에서 지식재산권 침해 물품으로 수입 통관보류 처분한 사실과 프랑스의 셀린느 본사를 통해 해당 쇼핑몰이 공식 유통업체가 아니라는 사실을 추가로 확인한 후 판매자에게 환불을 재차 촉구했지만, 현재까지 판매자로부터 아무런 답변을 받지 못한 상태다. 

 

소비자원 관계자는 “최근 해외직구 쇼핑몰과 관련한 가품 구매 피해가 끊이질 않고 있는데, 해외쇼핑몰의 경우 피해 구제 절차나 민사소송을 통한 해결이 어려우므로 주의가 필요하다”며 “특히 유명 브랜드의 상품을 저렴하게 판매한다는 인터넷 광고나 구매 후기만 보고 대금을 결제하면 피해를 보기 쉬우므로 주의가 필요하다”고 전했다. 

 

계속해서 그는 “신용(체크)카드로 결제한 경우 제품이 장기간 배송되지 않거나 구매한 것과 전혀 다른 상품이 배송되는 등의 피해가 발생하면 증빙자료를 갖추어 결제한 신용카드사에 ‘차지백 서비스’ 등을 신청해 피해를 막을 수 있다”고 덧붙였다. 

문의 043)880-5625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부산 배경직 부회장 자녀, 포스텍 수석졸업 부산시안경사회(회장 진영일)의 대외협력부회장으로 재임 중인 배경직 부회장의 아들 지용 군[사진](포항공과대학교 전기전자공학부)이 2024년도 포스텍의 학사학위 수여식에서 졸업예정자 중 전체수석으로 졸업하는 영광을 안게 됐다. 오는 2월 2일 거행되는 졸업식에서 전체수석자인 배지용 군에겐 포항제철 회장을 지낸 故박태준 이사장.
  2. 옵틱위클리 창간 14주년 기념
  3. 대안협, 보수교육 미필자의 안경원 개설 불가 추진 (사)대한안경사협회가 앞으로 안경원을 개설할 때 보수교육 이수증을 첨부해야 개설할 수 있는 개정안을 추진하고 있다.  이 같은 사실은 지난 25일 개최된 서울시안경사회의 정기총회에 참석한 중앙회 김종석 협회장이 축사 중에 밝혔다. 이날 김 협회장은 “우리 협회는 보수교육을 받지 않은 안경사는 안경원 개설을 하지 못하게 ...
  4. 안경사들, 안경원에 외부자금 유입•인터넷 도입 반대 우리나라 안경사의 대다수가 안경원에 법인화를 통한 외부자금 유입(투자)과 안경류의 온라인 직접 도입 판매에 부정적인 의견을 가진 것으로 조사되었다.  본지가 창간 14주년을 기념해 현직에 근무하는 안경사 311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응답 안경사의 79.4%가 국내 안경원에 외부자금 유입(투자)을 반대하고, 안경원의 인터넷 ...
  5. 옵틱위클리 창간 14주년 축사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