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밀레리 현CEO 그룹 회장, 재임명
  • 허정민 기자
  • 등록 2022-07-30 19:01:13
  • 수정 2022-08-01 16:31:57

기사수정
  • 에실로룩소티카, 잔여 임기 재임명
  • 올 연말 이사회서 재 논의키로


지난달 28일 종료된 세계 최대의 안경기업인 EssilorLuxottica 그룹의 전체이사회가 27일 숙환으로 별세한 레오나르도 델 베키오 회장에게 경의를 표하며 프란체스코 밀레리 현 CEO[사진]를 남은 임기 동안 그룹의 회장으로 임명하는 것에 동의했다고 전했다.


이와 함께 이사회는 밀라노보코니대학교 상과대학의 마리오 노타리 교수를 새로운 비상임이사로 임명한다고 발표했다.


노타리 교수는 델 베키오 회장과 함께 일해 온 룩소티카의 오랜 이사회 멤버로서 그가 사외이사로 그룹에 남는 것은 델 베키오 회장의 영향력에는 큰 변화가 없음을 보여주는 사례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에실로룩소티카의 대변인은 그룹의 전체 회장을 사외이사 중에서 선임해야 한다는 이견도 있었지만, 결국 현 CEO가 회장으로 지명됐다신임 회장과 노타리 교수를 비상임이사로 임명하는 안건 등은 올해 연말 개최되는 그룹의 차기 이사회에서 표결로 확정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지난해 에실로룩소티카 그룹의 매출은 2020년 대비 40%, 2019년 대비 20% 증가한 215억유로(286,133억원)에 달했다. 또한 순이익은 약 226천만유로(372억원)2020년 대비 152.9% 증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아큐브, 3주간 모든 제품 공급 중단 국내 콘택트렌즈 시장에서 ACUVUE 브랜드를 전개하는 ㈜한국존슨앤드존슨이 회사 분할에 따라 제품 공급을 3주간 중단한다고 밝혀 충격을 주고 있다.  지난 9월 초 한국존슨앤드존슨은 각사에 전달한 ‘분할 통지서’를 통해 ‘8월 30일자 임시주주총회에서 인적분할 방법으로 콘택트렌즈를 포함한 의료기기, 의약외품 중 콘택트...
  2. 부작용 많은 시력교정술… 유독 한국만 ‘과열 경쟁’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안정성 승인을 받으며 세계에서 가장 많이 하는 수술의 하나가 된 시력교정술.  국내에선 매년 약 5~10만명이 시력교정 또는 근시, 난시 등의 개선을 위해 라식•라섹수술 등을 받고 있다.  그러나 일상생활의 불편함과 심미적인 부분의 개선을 위한다는 시력교정술은 아직까지 완벽한 수술이 아니고, ...
  3. 엠테이트, 하금테 스타일 MTB 신상 출시 엠테이트, 하금테 스타일 MTB 신상 출시
  4. 백내장 수술 피해규제 3년간 51건 백내장 수술을 받을 때 환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한국소비자원(원장 장덕진)이 지난달 말에 발표한 것에 따르면, 최근 3년간(2019년~2022년 6월) 접수된 백내장 수술 관련 피해구제 51건을 분석한 결과 수술 후 시력 저하 또는 빛 번짐이나 눈부심 등을 많이 호소하고, 수술 전후에 시행해야 되는 설명의무를 지키지 않는 의료...
  5. KM, ‘프로디자인 덴마크’공식 에이전시 선정 KM코퍼레이션(대표 김정모)이 국내 안경시장에서 상당한 인지도를 자랑하는 아이웨어 Prodesign Denmark의 한국공식 에이전시로 선정됐다.  오는 10월부터 본격적인 유통을 개시할 예정으로, 이번에 선보이는 신제품은 프로디자인 덴마크의 창립 50주년 기념 모델과 북유럽 빈티지 모드의 아세테이트, 가벼운 스테인리스 스틸 모델 등이 포함...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