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美 와비 파커, 콘택트렌즈 브랜드 런칭 - 안경테처럼 5일간 시험렌즈 사용 후 구입… 가격은 글로벌 제품과 비슷
기사수정


▲ 와비 파커가 선보인 콘택트렌즈, 스카우트의 박스컷.

미국 뉴욕에 본사를 둔 안경직판 브랜드 Warby Parker가 새로운 콘택트렌즈 브랜드 ‘Scout’를 발표했다.

 

안경의 시험착용이란 혁신적인 방법을 선보여 시장을 사로잡은 것처럼 와비 파커의 콘택트렌즈 역시 5일간 시험판을 사용해 볼 수 있는데, 3개월 분량의 가격은 110달러(13만원)로 글로벌 콘택트렌즈 브랜드 가격과 비슷한 수준이다.

 

공동 설립자인 데이비드 길보아 CEO일본의 제조업체와 파트너십을 맺고 선보이는 스카우트는 비교할 수 없는 우수한 착용감을 갖고 있다아큐브, 바슈롬, 쿠퍼비전 등 미국 내 경쟁사가 많지만 고객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opticweekly.com/news/view.php?idx=1294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2n2안경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